친구와 백합에 대해 소소한 썰을 풀어볼까 합니다.

 

 

 

 

 

 

저와 10년지기 친구 k군이 있습니다.

 

k군은 까무잡잡한 피부에 잘생긴 남성입니다.

 

k군에게는 연상의 여자친구가 있습니다.

 

k군과 여자친구(편하게 a양이라고 할게요) 는 깨가 쏟아질만큼 훈훈한 커플입니다.

 

사실,

 

a양이 k군을 많이 좋아하지만 k군은 약간, 뭐랄까

 

a양을 좋아하지만 주변사람은 안중에 없고

 

너무 자기만 바라보는것 같아 가끔은 부담스럽다고 하더라구요.

 

가끔 a양은 k군에게

 

'나 말고 다른 여자 만나거나 하면 나 진짜로 죽을지도 몰라'  같은 식으로 말을 했다고 해요

 

덕분에 k군은 부담감을 많이 느끼곤 했답니다.

 

a양에게는 친한 친구가 있는데,

 

b양이라고 할게요.

 

a양과 b양은 매우 친한 친구사이라고 합니다. 10년 넘게 단짝으로 지내왔대요.

 

어느날

 

k군과 a양 b양 셋이서 같이 술을 마셨답니다.

 

 

 

왜인지 잘 모르겠는데

 

셋이서가진 술자리 이후

 

b양은 k군을 않좋게 본 모양입니다.

 

a양에게 k군 험담을 늘어놓는둥,

 

'별로 좋지 않은 사람 같으니 헤어지는게 어떻겠는냐' 는둥

 

'너가 왜 연하에, 능력도 없는 남자를 만나야 하느냐' 는둥

 

그랬다고 하네요.

 

 

k군도 대한민국의 남자이기에 입대를 하게 되었습니다.

 

입대를 앞둔 남자와 여자사이는

 

종종 안좋게 되기 마련이죠.

 

k군은 a양과 심하게 싸우고 헤어지게 되었습니다.

 

 

 

 

그런데

 

a양과 k군이 헤어진 직후

 

b양은 a양에게 고백했답니다.

 

지금까지 많이 좋아했다고요.

 

친구로서가 아니라...

 

a양에게 k군을 험담하고 한것도

 

a양을 좋아해서 그랬다고 하네요.

 

하지만 a양은 k군과 심하게 다투긴 했어도

 

아직 k군을 좋아하고 있었어요.

 

 

 

 

 

 

 

최근, k군은 전역을 했고 ( 정말로 얼마 전에 전역했어요. 10년 7월에 입대를 해서....)

 

a양과는 진작에 화해 해서

 

지금은 결혼을 진지하게 생각할 정도로 잘 사귀고 있답니다.

 

물론..

 

a양과 b양의 사이는..

 

안좋게 틀어졌다는거 같지만요

 

a양도 b양 이야기를 화제에 올리는걸 꺼린다고 하네요..

 

 

 

 

지금은 시간이 지나서 k군과 술자리에서 허심탄회하게 이때의 이야기 나누고 하지만

 

그 당시에는 굉장히 당황스럽고 괴로웠다고 하네요.

 

 

 

어쩐지 현실의 백합은

 

마냥 달달하지많은 않은것 같습니다.

 

제 주위에서 이런일이 있었다는게

 

한편으로 묘하기도 하고

 

b양의 심정을 생각하면

 

안타깝기도 하고

 

그렇네요.

 

 

 



profile
아쌈벨라 2012.04.29 13:57:57

근데 b양도 일부러 흑심을 품고 저런말을 했을것 같진 않은데.... 제가 a양 친구였어도 저런 말 했었을것 같아요ㅎㅎ;

솔직히 여자에게 연하남친은... 게다가 미필자면;;ㄷㄷ b양은 보아하니 a양을 오래전부터 좋아해왔고

곁에서 지켜보기만 하려다 힘들어보이니 고백한거 같은데 결과는 안습 ㅠㅠㅠㅠㅠㅠㅠㅠㅠ

그 어떤 이야기도 현실에 적용시키면 좀 씁쓸하지 않나요;; 이성연애도 그렇고... 특히나 동성은 더더욱ㅠㅠ

profile
두봉 2012.04.29 16:40:04

용기내서 고백하셧을텐데, 현실이란.. b양 어떻게 지내시는지 궁금하네요ㅜㅜ


profile
아 나란여자 2012.05.01 15:15:15

음...... 일상생활의 백합은 그리 달달하지 않습니다...ㅣ슬프네영........ 용기내서 고백을 했을텐데........

profile
량이 2012.05.02 16:20:49

안되셨네요.

역시 현실은 만만치 않군요.

profile
아지나 2012.05.02 20:51:23

흑흑 역시 현실이란.ㅜㅜ

profile
【SOD】 2012.05.03 20:12:32

내가 만약 K군이라면, A양을 설득해서 백합에 눈뜨게 하고, B양과는 은밀한 거래를 할 것이다.나는 단지 한 발짝 떨어져서 그 상황을 통제하고, 때로, 관음증적 욕망을 충족시킬 수 있으리라.

profile
2joon 2012.05.03 21:50:08

음.. 백합으로 분류되는 건가요, 리얼도. 뭔가 리얼은 좀 다른 문제라는 생각이 듭니다만, 제 친오빠 여친도 전 애인이 여자였었고, 주변에도 레즈분들 많이 계시는데 잘 통하는 일도 있답니다. 

profile
잿빛눈동자 2012.05.05 14:37:19

용기있게 고백해봤으나. 서로 코드가 안맞는다면 헛돌뿐이죠...

profile
녹음 2012.05.06 18:19:53

현실의 동성애는 잘 안풀릴때가 많은 것 같네요. 아무래도 동성애가 익숙치 않은 일반인에겐 낯설게 느껴질 테니까요. 현실은 백합이라기 보다 퀴어라고 보는데.. 용기내서 고백한 걸텐데 안습이네요.

profile
카구야 2012.05.07 22:45:05

현실따위..하지만.. 음,...

profile
곰세마리 2012.05.10 22:11:45

현실은 냉혹하죠.. 그래도 a양은 나쁜사람까진 아니네요.. 보통 저러면 아웃팅당한다던데.. 씁쓸

profile
올뺌 2013.11.05 01:22:01

현시창이란 말이 괜히 있는 게 아닌듯요..

TOP ▲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추천 수
공지 기타 이 게시판은 백합을 이야기하는 공간 입니다. 하루카 2009-09-09 77998 1
729 질문  푸른꽃은 만화와 애니가 많이 다른가요? [8] 이얌 2012-05-16 3074  
728 소개/추천   만화 flower flower 추천합니다. file [13] 얼음파편 2012-05-08 6720  
727 소개/추천  영화 코리아 추천합니다. [12] 李流 2012-05-07 3011  
726 잡담  개인적으로 백합은 다크다크가 좋습니다 [7] 둥근O달님 2012-05-07 2460  
725 기타   일본의 백합서비스에 놀랐습니다...?? [10] 아토오이코조 2012-05-05 4632  
» 잡담  친구와 리얼백합. [12] 릿츠x미오 2012-04-29 4287 1
723 소개/추천   우와,이거....대박을 건졌습니다. [16] 봄날은언제인가 2012-04-28 4070 2
722 소개/추천   신작백합OVA 「달라붙은 별(くっつきぼし)」 소개를 겸한 상영회 참석 후기 [28] 水海유세현 2012-04-25 14053 3
721 잡담   조금 꼴사나운 일을 한 번 해 볼까 합니다. [3] 봄날은언제인가 2012-04-22 2501  
720 소개/추천   프리즘 단행본이 나왔네요~ file [15] 아쌈벨라 2012-04-17 5959 1
719 잡담  백합,가슴을 설레게 하는 말 한 마디. [2] 봄날은언제인가 2012-04-16 2626  
718 질문  2011년 10월 이후로 백합애니 질문입니다. file [6] 미리스 2012-04-12 3555  
717 질문  백합인들의 꿈. [6] 봄날은언제인가 2012-04-11 2947 1
716 소개/추천   이케다 단편집3권 file [1] 2ra2 2012-04-07 3360  
715 잡담  며칠동안 계속 머리를 쓰며 생각했던 말 하나. [3] 봄날은언제인가 2012-04-05 261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