처음은 젠틀맨 + 수 가 모드를 정신병원에 넣고 돈을 먹고선 흐햏해햏ㅎ 하는 뻔한 스토린줄만 알았습니다.

와,모드와 젠틀맨이 짰을줄은...

처음에 수가 죄책감에 시달리고 난생 처음느낀 사랑에 어쩔줄 몰라할때 전 자존심 세보이는 수도 이런 고민을 하는구나 하며 어차피 모드를 정신병원에 넣을건데 하면서 느긋하게 보았습니다.

 

" 뭘보고 계시는 겁니까?" 크리스티 의사가 말했다. " 부인의 하녀를 아실 텐데요? " 나는 아무말도 할 수 없었다. 하지만 모드는 할 수 있었다. 모드는 평소와 다른 목소리로, 떨리는 목소리로 말했다.

 

"불쌍한 우리마님.오! 이런 모습을보니 제 가슴이 미어져요!"

 

2011-01-06 16;38;45.jpg

 수는 그래도 모드를 위해서 마님은 달걀을 싫어해요! 라며 외치기까지 했는데..

 

아직 2부를 보고있는 중입니다. 2부 네타는 하지말아주세요 ㅠㅠ



profile
스페인 2011.01.06 18:31:25

모드.. 표정연기대박이던데..

 

그 그림그릴때? 그때보고 정말빠진..

 

아.. 저런표정을 연기할수있꾸나<...

profile
단쵸 2011.01.07 02:50:48

1부를 얘기하시는 거면 드라마인가? 그걸로 보신건가요? 전 책으론 봤는데 영상쪽은 안봐서 한번 보고 싶습니다.

고등학교때 도서실에 있어서 봤었는데..... 제가 신청해서 들여놨다는건 안비밀이네요.

전 책읽으면서 수와 모드가 점점 야릇한(?)관계로 변해가는게 좋았는데~ 암튼 재미있게 읽었었죠.

나중에 다른 친구한테도 추천해서 읽게 했었습니다. 그때 느낀 왠지 모를 뿌듯함이란?!

profile
Tein 2011.01.07 13:02:50

진짜 수를 정신병원에 넣을때 저와 같이봤던 모님 표정도 저랬서요 ㅠㅠ

profile
DS 2011.01.08 16:46:40

그거 병원에 집어 넣던 떄에 대박...헐...이러면서 드라마? 같은 거 봤었는데..

책도 읽어봐야겠네요...저도 분명 저 표정이었을거예요..ㅋㅋ

profile
시링크스 2011.01.10 03:13:40

드라마보고 책 봤는데, 뭔가 책은 세세한 감정 묘사가 드러나서 좋더군요ㅎㅅㅎ

영상을 먼저 봐서 그런지 등장인물의 외모에 대한 상상력이 줄어들었긴했지만 ....

 

profile
날으리 2011.01.11 02:05:53

핑거스미스..전 영화보고 그다음 책으로 봤는데요 둘다 재미있습니다 ㅋ 반전의왕 이라는 ㅎ

profile
마디언루 2011.01.12 14:39:43

ㅋㅋㅋ2부까지 다봤습니다만 제가 듬성듬서 넘기면서봐서 그 장면에서 "..........응??? 자..잠깐 ㅋ뭐야이거"라며 되감기를....ㅋ

profile
Pray 2011.01.14 12:26:03

아 이건 그 반전이 유명한!!! 저도 다운 받아서 봐야겠네요..

profile
두일이 2011.01.14 22:05:28

영상을 먼저 접했는데 책을 읽으면서 내용을 이미 알고 있는데도 반전에서 한번 더 헐~ 이랬죠.

profile
주만 2011.01.20 01:07:56

1,2부로 끝내지 않고 네버엔딩스토리로 해줬으면 좋았을걸

끝나는 게 아쉬웠던 드라마였죠

profile
칸트 2011.01.24 05:31:00

최근에 다시 봤는데 예전엔 여타 분들처럼 모드에 시선이 갔으나 이젠 수가 보이기 시작하는군요. 모드는 다층적인 캐릭이라 맘에 들었지만 외향은 수가 더 취향이였던.

profile
불곰 2011.03.14 22:03:15

네타당할까봐 어제까지 이 글 안읽고 있었는데.. 1부 보고 그 반전에 놀라서 밤새도록 읽었네요ㅋㅋ


profile
natsusizu 2011.06.26 02:14:38

이거 드라마도 있어요??

 

전 책으로 다 봤는데

 

분명 백합이라고 듣고 읽기 시작해서 그런 장면을 기다리며 한참을 읽고 있는데

 

정신병원 장면에서 헐~ㅋㅋ 사실 옷 바꿔입을 때부터 그런 낌새는 있었지만 설마했는데

 

반전과 결말이 충격적이였죠

TOP ▲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추천 수
공지 평점 공지사항(2013년 8월 8일 변경) [47] 하루카 2009-09-22 103527 1
5 원작누설   내여귀 12권 주요내용에 대한 감상 [4] 마난마야 2013-06-07 2034  
» 원작누설  핑거스미스 1부를 감상했습니다.[네타] file [13] 티타늄식혜 2011-01-06 2505  
3 원작누설  광란가족일기 - 강욕왕에 대해서 [2] 마난마야 2010-12-16 1908  
2 원작누설  엔젤비츠! [10] dkzke 2010-11-10 1640  
1 원작누설  연민의 굴레가, 여, 연민의 굴레가 file [69] 마난마야 2010-10-26 445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