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리미떼 32권을 봤습니다. 그리고...

 

(네타 방지)

.

.

.

.

.

.

.

.

.

.

.

.

.

.

.

.

.

.

.

.

'슬슬 얘기가 끝나가는 건가?'라는 생각을 들었습니다. 그 증거 세가지.

 

1. 미나코양이 취재를 당했습니다. 아니, 세상에 이런 일이!

 

2. 츠타코양이 사진을 찍혔습니다. 아니, 세상에 이런 일이!

 

3. 그리고...카츠라양이 주역인 에피소드가 나왔습니다! 아니, 세상에 이런일이!!!!!!!

 

말세에는 이상한 일이 많이 생긴다더니, 사치레이 졸업이 하루 앞으로 다가오니 별 일이 다 생기네요. 그 와중에 출연 없는 카나코에게 묵념. 카츠라양에게 출연을 밀리다니...(흑흑흑...)

 

 

후기를 보니 콘노 여사와 히비키선생이 대만에 갔다온 얘기가 나오더군요. 언제 우리나라에는 안 오시나...

 



profile
백합백합백합~ 2011.01.22 22:03:42

우리나라에도 오셨으면,,,,

전 정말 이번권애서 카츠라양이 주역으로 나와서 엄청 기뻤습니다!!

마리아님이 끝나지 않았으면....

profile
평군 2011.01.24 00:57:34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아 그런 의미였군요. 123번 전부 신기신기

profile
Kairos 2011.01.24 10:16:35

카츠라양은 1권부터도, 1편부터도 나오는 친구니까요. 카나코는 어찌보면 나중에 나온 녀석이라구요!! (라고 드립을 칩니다.)

개인적으로 2번이 가장 마음에 들었습니다. 츠타코가 쇼코에게 사진 찍혔다는 사진 이야기도 참 마음에 들었구요.

개인적으로 마리미떼를 읽으면서 즐거운 점 중 하나는 각각의 캐릭터 별로 특징이 잘 잡혀있고 그 특징들 중에서 고민/문제점 같은 것들을 하나하나 풀어나가는 모습이 보기 좋아서도 있습니다. :)

그나저나... 진짜 유미랑 토코의 이야기는 안써줄건가... ㅠㅠ

profile
변덕 2011.02.13 14:20:18

하지만 끝까지 성은 알 수 없는 우리 황녀님...........

TOP ▲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추천 수
공지 기타 이 게시판은 마리미떼에 관한 모든이야기를 하는 곳 입니다. [3] 하루카 2009-09-09 19714  
15 감상  마리미떼 34권 정발본까지 완독.... [3] Ronya 2013-10-06 3055 1
14 감상  [황장미 연애혁명] 마음이 오해로 인해 변하더라도, 그 바뀐 마음은 진실입니다. [1] 淸風 2013-01-04 1868  
13 감상  황장미 세레나데 감상 [6] 淸風 2012-11-26 1640  
12 감상  마리아님이 보고계셔 소설을 다시 읽고 있습니다. [2] 지나가던사람2 2011-11-06 2033  
11 감상  33권 읽었습니다. [3] dlsrnwmdrk 2011-09-29 2109  
10 감상  헬로 굿바이를 읽고 리틀 호러즈를 읽는 중입니다(스포 有) [3] 쯔님 2011-02-25 3063  
9 감상   글을 쓰면서 몇 번을 재탕하지만 [15] Kairos 2011-02-06 2407 1
8 감상   마리미테 케릭터 6종 set. file [16] 사치love 2011-02-02 2920  
» 감상  마리미떼 32권. ..끝으로 가는 조짐이 이런 건가? [4] nathan 2011-01-22 2360  
6 감상  마리미떼 32권 짧은 감상 [3] 영원히어린별 2011-01-09 2249  
5 감상  뒤늦은 마리미테 실사판 감상 후기 file [27] R.Katsura 2010-11-27 4203  
4 감상  마리미테 실사 영화 관람기.. file [50] drachen 2010-11-14 3764  
3 감상  드디어 마리미떼를 봤습니다~ㅎㅎ [17] 화진 2010-10-17 3225  
2 감상  마리미테 29권이 나왔었네요. [7] Pokiehl 2009-10-30 3163  
1 감상  애니 마리미떼 1기 '예고편' 감상 1~5화(1기 네타) [4] 테크니컬 2009-08-23 3561